사설

(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어느 단체나 직장할 것없이 다양한 유형의 인간군상들이 있다. 그중에 직장의 상사 혹은 장에게 잘보이려고 혹은 눈에 띄어 승진할려고 ‘나는 당신을계속읽기

(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지역주민을 대변하고 앞장서 솔선수범할 선출직을 뽑는 6.13지방선거와 보궐선거가 끝났다. 이번김천에서의 선거결과를 보면 일당의 승자 독식시대의 종말을 보여주고 있다. 특정정당을 향한계속읽기

(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우리나라는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단일민족이면서 남과 북으로 나뉘어 언제라도 전쟁이 발발할 수 있는 분단국가이다. 그렇다 보니 헌법이 보장하는 사상의 자유,계속읽기

한길뉴스 사고(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언론의 역할은 권력을 감시하고 시민의 여론을 대변하는 것이다. 대지의 목마름이 며칠 내린 비로 어느 정도는 해소 된듯해 다행이라는 생각이계속읽기

(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한길뉴스가 창간 7주년을 맞았다. 인터넷신문 한길정보넷 창간은 벌써 강산이 한번 바뀌고도 세해 째를 맞았다. 지역에 인터넷신문이 무엇인지도 모르는 상태에서 전국계속읽기

(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우리는 흔히 “자고나니 하루아침에 일약 스타가 되어 있더라.” 혹은 “부자가 또는 관광명소가 되었다.”는 말이 있지만 이는 잘못된 정보다. 스타의 경우계속읽기

(한길뉴스 한길뉴스 기자) = 지난 411총선에서 김천지역은 새누리당 이철우후보와 민주통합당 배영애 후보가 나서 재선에 성공한 이철우의원이 전국최고득표율로 당선되었다. 지역 유권자 누구라도 이 당선자의 승리를계속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