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시장 장세용)는 15일 15시 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도시재생 및 디자인 분야 관련 대학교수 등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 및 관계자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 동네 미술」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 동네 미술」 사업은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 예술인의 일자리 창출 및 지역 주민의 문화 향유 기회를 증대시키기 위해 내년 2월까지 추진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38명의 지역 예술인이 참여하여 예술인과 주민간의 소통과 화합으로 다양한 조형물 및 벽화 등을 설치하여 특색있는 동네를 만들어 침체되고 노후화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

시에서는 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기 위해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대상지로 지정하였으며 공개모집을 통해 “한국미술협회 구미지부”가 선정되었다.

금일 자문위원회를 거쳐 향후 지역 주민설명회를 가진 후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여 다양한 의견을 반영시켜 추진할 예정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새로운 유형의 예술작품 시도를 통해 지역 공간의 품격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