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발 황토산책길 체험 등 구미의 새로운 힐링 명소 탄생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무을면 상송리(수다사 사찰림 일원)에 친환경 숲속쉼터인 연악산 산림욕장을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개장했다.

연악산 산림욕장은 산림휴양 트렌드 수요를 적극 충족하기 위해 추진한 산림휴양시설로 산림면적 15ha에 총사업비 4억원(국도비 65% 지원)을 들여서 조성 완공했다.

주요시설로 상쾌한 공기를 마시며 맨발로 걷기 편한 황토산책길 650m와 온가족이 황토를 만지고 놀 수 있는 황토풀 2개소, 세족대, 숲속에 누워서 하늘을 바라볼 수 있는 해먹(그물) 시설이 조성되어 있으며, 연악산(707m) 정상으로 등산코스를 연결하여 신민건강을 적극 기여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