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 국립김천치유의숲(센터장 박창은)은 22일 ‘화병’을 세계 최초로 정신의학 용어로 만들고 병원 없는 사회를 꿈꾸는 ‘국민 의사’ 이시형 박사를 초청하여 비대면으로「자연명상」특강을 진행하였다.

김천치유의숲(증산) 산림치유프로그램 체험 본 기사와는 관련없음

이번 강의는 임직원의 스트레스 대처 능력 향상 및 업무능력 향상, 산림치유 분야 직무역량강화를 위해 진행되었다.

산림복지진흥원은 각 소속기관이 전국으로 분포되어 있고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사람이 모여 강의를 진행하기 쉽지 않으므로 이번 특강은 비대면 영상회의를 통해 약200명의 임직원이 참여하였다.

주요 강의내용은 ▲왜 지금 명상인가? ▲명상은 뇌 피로 해소에 탁월한 기술 ▲TOP 기업에서의 명상 ▲숲은 세로토닌의 보고 ▲면역력 향상을 위한 자연명상 실제 ▲숲으로 가면 깨닫는 것들 등이다.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은 “즐겁고 보람있는 일터 만들기의 일환으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이를 통해 직원들의 업무만족도 향상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