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집중호우 대비 긴급 현장점검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정체전선 북상으로 구미지역에도 10일부터 15일까지 300mm이상 집중호우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집중호우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장세용 구미시장은 8일 원평동 도시침수예방사업 현장과 관내 재해취약지구를 직접 방문하여 현장 점검하였으며,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유사시 가용인력과 복구 장비를 총 동원하여 신속한 복구가 이루어 질수 있도록 대비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강조했다.

구미시에서는 이번 정체전선 북상으로 바람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비닐하우스 및 가축․농작물 등에 대한 시설물 점검, 강풍으로 인한 낙하물 피해 예방을 위한 간판 및 현수막 결박, 시민들의 자발적인 내집앞 맨홀 부유물 제거 등 대시민 홍보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수방자재 및 양수기, 배수펌프장 가동 등을 점검하고, 도로변 우수받이와 우수맨홀의 퇴적물 제거, 상습 침수 도로 및 지하차도를 사전 예찰하는 등 사전 점검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