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한국도로공사 임원진과 오찬 간담회 개최

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과 지역상생발전 방안 논의 자리 마련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5일 한국도로공사 임원진과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오찬을 겸한 간담회에서 김충섭 시장(간부진)과 한국도로공사(임원진)들은 이전공공기관과 지역의 상생발전을 비롯해 혁신도시를 신(新)성장거점지역으로 육성하기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김충섭 시장은 “혁신도시가 新지역 성장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는 정주여건 개선, 혁신도시 내 기업유치, 지역인재 채용 활성화가 필요하다”라며 이러한 시책들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경북김천혁신도시의 선도기관인 한국도로공사가 지역발전을 위해 한 단계 높은 차원에서 실질적인 참여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김천시는 이날 간담회에서 스마트물류 테스트베드 구축사업과 드론연구센터 건립제안 등 지역상생발전 방안을 제안하고, 한국도로공사에서는 종합병원유치 등 혁신도시 정주여건개선에 노력해달라고 요구하였다.

김충섭 김천시장과 김진숙 한국도로공사사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제시된 지역발전사업과 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다양한 의견들이 현실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