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코로나19 대응 김천시·경북보건대학교·김천대학교 업무협약 체결

김천시(시장 김충섭)은 11일 학생 참여형 「포스트 코로나19 대응」예방홍보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경북보건대학교·김천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충섭 김천시장, 이은직 경북보건대학교 총장, 윤옥현 김천대학교 총장과 각 대학교 임원진이 참석하였다.

이번 협약은 경북보건대학교 및 김천대학교 학생으로 예방 홍보단을 구성하여, 김천역 및 김천구미역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 올바른 마스크 착용 및 개인위생수칙 준수 등의 코로나19 핵심 예방수칙을 홍보하는 것을 요점으로 한다.

김천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공공기관-교육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관내 대학교의 우수한 인적자원과 장점을 활용하여 공익적 가치를 알리고 공공보건인력을 양성하는 등 다양한 가치창출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충섭 시장은 “「포스트 코로나19 대응」예방 홍보단 활동은 현재의 위기 극복에 기여하는 동시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첫 발판으로서 의미가 있다.”며 코로나19의 조기종식을 위해 다함께 힘을 모아 나가자고 전했다.

이와 더불어, 김천시는 지난 10일부터 일반 시민으로 구성된 「포스트 코로나19 대응」 방역단을 구성하여 김천역, 대한교통, 경로당 등 다중이용시설 소독을 통한 선제적인 방역 활동으로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청정김천 만들기에 기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