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조생 햇 배(원황) 첫 출하

경북 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 달달하고 아삭한 햇 배의 본격 출하를 시작했다.

올해 처음 수확한 햇배는 원황배로 과즙이 많고 당도가 높은 조생 품종이다.

최근 잦은 강우와 봄철 냉해피해로 인해 평년보다 작황이 좋지 않아 햇배 수확량은 감소했지만. 타지역보다 일조량이 높고 사양토 토양에서 재배되는 김천배는 당도가 높고 품질이 뛰어나 매년 소비자의 높은 만족도를 보이며 관내 배 재배 농가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충북을 중심으로 과수화상병이 유행하고 있지만 김천시는 현재까지 한 건도 발생하지 않은 과수화상병 청정지역으로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기 위해 과수화상병 차단 총력은 물론 병해충 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배는 수분, 식이섬유, 미네랄, 아스파라긴산 등이 풍부해 천식, 감기, 변비치료는 물론 혈액순환을 촉진시키는 데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서범석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과수화상병, 코로나19 등으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배를 비롯하여 믿고 먹을 수 있는 김천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