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의회, 제3회 추경예산안 심사 위한 임시회 개회

김천시의회(의장 이우청)는 지닌 28일 제216회 임시회를 개최하여 8일간의 일정으로 2020년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 들어갔다.

김천시의회는 28일 오전 11시 개회식을 가진 후, 제1차 본회의를 열어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선임의 건 등을 의결 처리했다.

이날 본회의에서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에 이승우 의원, 간사에 전계숙 의원을 선임했으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는 김병철, 이선명, 백성철, 이진화, 남용철, 김동기, 박해수 의원을 선임했다.

이번 임시회 일정은 8월 31일~9월 1일에는 각 상임위원회에서, 9월 2일~3일에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추경예산안을 심사하고, 9월 4일에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최종 심의한 후 마무리하게 된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대비해 고용안전망 강화와 지역상권 활성화 지원 등 440억원 증가한 1조 1,830억원을 편성했다.

이우청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제8대 후반기 의회는 시민이 진정한 의정의 중심이 되고, 시민에게 사랑과 신뢰를 받는 품격 높은 선진의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