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선기 칠곡군수, 제10호 태풍‘하이선’피해현장 점검.

백선기 칠곡군수가 지난 9일,10일 양일간에 걸쳐 제10호 태풍 ‘하이선’ 피해현장을 점검했다.

백 군수는 현장을 면밀히 살핀 뒤 관계공무원과 현장 관계자들로부터 복구계획 등을 청취하고 안전관리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그는 “굴삭기, 덤프트럭, 양수기, 인력 등을 총동원해 태풍피해 복구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달라” 며 “무엇보다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복구 작업을 진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이번 피해가 전화위복이 될 수 있도록 항구복구가 되어야 한다” 며 “완벽한 항구복구로 다시는 유사한 피해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