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의회 의장단(의장 이우청)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24일 구성면 ‘천사의 손길’요양원을 방문하여 위문품을 전달하고 입소자 및 종사자를 격려하였다.

이날 이우청 김천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회 의장단은 구성면에 위치한 노인요양복지시설‘천사의 손길’을 방문해 생필품 등 위문품을 전달하였으며, 코로나19로 가족들의 면회가 제한된 입소자들을 멀리서나마 위로하고 종사자들을 격려하였다.

이번 복지시설 위문은 코로나19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가 유지됨에 따라 최소한의 인원으로 의장단만 참여하였으며,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등 거리두기 규칙을 준수하여 복지시설 앞에서 위문품을 전달하고 입소자들의 위로도 비대면으로 진행하였다.

이우청 의장은“추석을 맞아 복지시설방문을 통해 소외된 이웃을 살펴보며 따뜻한 나눔의 의미를 새기는 뜻깊은 시간을 보내게 되어 기쁘다. 코로나19로 다들 힘든 시기이지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늘 가윗날만 같아라.’라는 말처럼 모든 시민의 몸과 마음이 즐겁고 풍성한 명절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과 사회적 약자들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며 시민들의 민생도 꼼꼼히 챙겨 나가 시민과 소통하는 선진의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