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는 15일 시청 2층 회의실에서 김천시 장애인친화도시 조성계획수립을 위한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부시장, 시 관련 부서장, 장애인단체 대표 및 김천대학교 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용역 수행기관인 지방행정발전연구원(대표 현달호)에서 김천시 장애인복지현황 및 관련 정책 동향분석, 수요조사 결과, 부문별 세부사업 안 등의 추진경과 보고 후 참석자 토론과 의견수렴 순으로 진행 되었다.

김천시는 향후 연구 용역 결과를 지역 장애인복지정책 수립을 위한 기본 계획으로 활용할 목적이며, 각 장애인단체 및 전문가와 협의를 거쳐 계획을 계속해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김재광 김천시 부시장은 ‘우리 시가 장애인친화도시 수립의 선도적인 모범사례가 되어 타 시군의 귀감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며, 장애감수성이 높은 도시를 만들어 장애인과 그 가족들이 차별 없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김천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