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부터 도내 26만 초·중·고·특수학교 학생 무상급식 지원

경북도의회(의장 고우현)는 6일 도의회 의장실에서 이철우 도지사, 임종식 교육감이 참석한 가운데 고교 전면 무상급식 조기 실시에 따른 관련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도내 초·중·고 및 특수학교 전체 969교, 260,831명의 학생이 내년부터 무상급식을 지원받게 된다.

당초 경북도의회와 도교육청, 경북도는 고교 무상급식을 ’20년 고3, ’21년 고2~3, ’22년 고1~3까지 단계적으로 확대할 예정이었으나, 이번 협약으로 고교 전면 무상급식을 조기 실시하게 됐다.

고우현 의장은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인해 지역경기가 침체되고 도민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고등학교 전면 무상급식 실시로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 드릴 수 있게 되어 다행이다.

앞으로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도의회 차원에서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하는 안전하고 신뢰받는 급식이 제공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조 하여 우리 학생들이 더 나은 교육환경에서 자라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