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시민들의 손에 달렸다.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오는 31일까지 2040년 김천 도시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시민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설문조사는 계획수립 전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것으로, 김천 시민 전체를 대상으로 서면조사 및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주요항목은 김천의 미래상, 공간구조 및 생활권, 주거·교통·관광산업·경제분야 등 도시행정의 바탕이 되는 주요지표 30여개 정도다.

참여방법은 시청 민원실과 읍면동 주민센터에 비치된 설문지를 작성하여 제출할 수 있으며, 또한 시 홈페이지에 접속(김천시 홈페이지-시민마당-정책토론-설문조사)해 온라인 작성도 할 수가 있다.

김천시는 지난 10~11월에도 각계각층의 시민 69명으로 구성된 대규모 시민참여단을 위촉 한달 간 시민들이 도시의 미래상 및 전략과제를 논의한 결과“첨단과 전통을 가지 3대家 살고 싶은 김천”이라는 도시 미래상을 도출해 도시기본계획의 미래 목표로 결정하는 등 계획수립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는 선진행정을 구현하고 있다.

시는 설문조사 결과 및 지난 시민참여단이 만든 성과를 토대로 2040년 김천 도시기본계획(안)을 마련해 내년부터 공청회, 도시계획위원회 등 행정절차를 이행하여 시민참여형 도시기본계획을 수립해나갈 예정이다.

김천시 관계자는“시민 모두가 행복한 도시 건설을 위해서는 과거 관 위주의 하향식 계획이 아닌 시민들의 적극적의 의사 표현 및 참여가 필요하다며 금번 설문조사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