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니어클럽협회 전국 6개 우수지자체 선정

경북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14일 한국시니어클럽협회에서 개최한 2020년 전국노인일자리대회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어 표창을 수상했다.

한국시니어클럽협회는 노인일자리지원기관으로 노인일자리사업의 발전을 위해 헌신한 유공자와 우수지자체를 발굴 및 격려하는‘전국노인일자리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 개최식은 우수 지자체 시상과 우수사례 발표를 함께 진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중앙행사를 개최하지 못하고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시상은 한국시니어클럽협회가 지자체와 전국 176개 노인일자리지원기관 대상으로 노인일자리사업의 발전을 위해 공헌한 우수지자체와 헌신한 기관을 대상으로 우수지자체, 우수종사자, 우수참여자를 선정, 발표하였으며, 김천시는 전국 우수지자체 6개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우수지자체로 선정된 김천시는 작년에 비해 사업비 예산액이 6,169백만원에서 8,963백만원으로 45%으로 증액되어 보다 많은 어르신에게 다양한 일자리와 사회활동지원의 기회를 확대 추진했다.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으로는 노인일자리 전담기관인 김천시니어클럽, 김천노인종합복지관, 대한노인회 김천시지회에서 노인일자리 사업 발굴 및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현재 김천시 노인일자리사업은 총 36개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노노케어, 스쿨존교통지원 봉사, 마마식품 등의 다양한 사업단을 추진하고 있다.

김충섭 시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지치고 힘든 상황 속에서도 노인일자리 참여자들의 철저한 방역과 감염 예방 관리로 차질없이 추진하여 준 수행기관에 격려의 뜻을 전하고, 앞으로 어르신에게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을 통한 행복한 노후생활을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