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가 대형폐기물 수거방식을 현행 ‘온라인(유선)접수 후 배출방식’에서 2021년 1월 1일부터 ‘대형폐기물 스티커 부착 후 배출방식’으로 전면 개편한다고 밝혔다.

현행 ‘온라인(유선)접수 후 배출방식’은 수거처리 지연과 배출자는 수수료 납부를 위해 수거일 당일 배출장소에 대기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며, 또한, 배출자가 대형폐기물을 미리 배출하거나 보행로 또는 마을진입로 등에 불법투기된 대형폐기물로 인해 지역 주민들로부터 많은 민원이 발생하고 있었다.

내년부터 시행되는 ‘대형폐기물 스티커 부착 후 배출방식’은 동주민센터에서 대형폐기물 스티커를 구입해 부착 후 배출하면, 김천시로부터 수집운반을 위탁받은 수거업체는 가정에서 배출된 대형폐기물을 배출일로부터 2일이내에 수거할 것이며, 따라서, 현행 방식보다 배출자의 편의는 증대되고 도심환경 개선 효과는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천시 관계자는 “매년 대형폐기물 물량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속에서 시민들의 불편을 덜어드리기 위해 위탁업체의 차량과 인원을 늘려 배출일로부터 단기간에 수거토록 개선해 나갈 계획이며, 도로변에 나온 대형폐기물스티커가 부착되지 않은 불법쓰레기에 대해서는 배출자를 찾아 과태료 부과 등 단속활동도 병행할 것.”이라고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