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 김천시장은 4일 오전 8시 성내동 내 충혼탑에서 신년참배를 했다.

코로나 19 예방을 위해 방역 수칙을 준수해 최소의 인원만 참여했다.

김충섭 시장, 국·소장 간부들과 선종두 보훈단체 연합회장이 참여해 헌화·분향, 묵념으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넋을 기리고, 미래100년 김천건설을 위해 새로운 각오와 결의를 다짐했다.

김충섭 시장은“상서로운 기운이 넘치는 흰 소띠의 해 신축년 새해를 맞아 코로나 19가 극복되고 시민생활이 안정되어 김천시민 모두가 행복하기를 소망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