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내 최고 성적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가 합동 실시한 ‘2020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경상북도 내 최고등급의 성적을 거두었다.

이는 매월 김충섭 시장이 직접 고충민원, 법정민원 등 민원처리 현황을 파악하고 직원들이 민원만족도 향상을 위해 신속, 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관리·감독한 결과로 분석된다. 아울러 국민신문고 민원처리를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국민신문고 민원마일리지제를 도입하여 법정기한 보다 신속하게 처리한 공무원에게 포상을 하는 등 직원들의 적극행정을 유도하여 우수사례로 꼽혔다.

또한 김천시는 찾아가는 현장민원실, 시민행복민원실 운영 등 직접 현장에 찾아가 시민들과 소통하는 등 민원인 입장의 행정서비스 제공하도록 노력하고 있다.

장성윤 열린민원과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시민과 적극 소통하며 친절행정을 펼친 직원들에게 감사하고 아울러 시민 눈높이에 맞는 민원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