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 김천시장은 지난 19일 코로나-19, 한파 등으로 어렵고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는 민생 현장 방문의 일환으로 관내 포도 시설 하우스 재배 농가를 방문 하여 포도 생육상태 및 한파, 폭설 등 동계 피해에 대비한 예방 대책을 점검 하였다.

지난해 여름철 긴 장마로 인해 과수 나무의 생육이 예년에 비해 저조 하여 나무가 추위에 견디는 힘이 떨어졌으며 한파가 연이어 계속 되는 만큼 동해 피해가 우려 된다.

이에 김충섭 시장은 지역 주산 작목인 포도 재배 농가를 찾아 작물 생육 상태를 직접 살피고 영농현장의 어려움을 들으며 어렵고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는 농업인과 소통 하였다.

김충섭 시장은 “동해 피해에 대비해 농작물을 철저하게 관리 하시기를 당부 드리며 올 겨울 한파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현장을 찾고 소통 하는 대민 행정을 강화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