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소방서(서장 박경욱)는‘2020년 소방차량 보강계획’에 따라 신형 소방차량 2대를 재난발생 유형을 고려해 각각 율곡119안전센터, 양금119안전센터에 배치하여, 보다 신속한 재난현장 대응 및 골든타임 확보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특히 율곡119안전센터에 배치될 중형펌프차는 카프(CAFS, Compressed Air Foam System)를 장착한 첨단 소방차로, 물과 포소화약제를 가압공기로 분사해 연소대상에 흡착 지속 시간을 높여 질식소화 효과가 탁월하다.

이는 다양한 화재진압전술을 구사할 수 있으며 일반화재, 유류화재 뿐만 아니라 최근 증가 추세를 보이는 전기자동차화재에 큰 활약이 기대된다.

그리고 양금119안전센터 신형 물탱크차는 소방용수 12,000L를 적재해 기존 물탱크차 2대의 소방대응능력을 가지고 있어, 각종 화재현장에 원활한 용수공급이 이루어질 수 있다.

이재은 구조구급과장은 “신형 소방차량 배치로 다양한 재난현장 대응능력이 강화되었다”며 “앞으로도 신속한 화재진압으로 김천시민의 안전과 재산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