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역량 강화를 위한 R&D 지원, 기업당 최대 1,350만원 지원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기술 인력이나 자금 부족으로 연구개발(R&D)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중소기업의 기술역량 강화를 위한 『중소기업 기술성장 디딤돌 사업』을 시행한다.

이 사업은 기업이 연구개발에 관심을 가지고 나아가 정부 R&D 공모과제 선정으로 R&D에 필요한 자금까지 확보할 수 있도록 전문 기관을 통한 컨설팅 지원과 이노비즈/ 메인비즈 인증, 특허 출원 등에 대한 컨설팅 및 비용까지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김천에 사업장을 둔 제조 중소기업으로 총 2억원의 사업비로 기업당 최대 1,350만원까지 지원하게 된다.

사업 참여 희망 기업은 컨설팅사 풀(POOL)에 있는 컨설팅사와 컨소시엄을 이루어 이달 1일부터 15일까지 경상북도경제진흥원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공고 내용은 김천시청 홈페이지 <새소식>에서 확인 할 수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 시대에 R&D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하여도 지나침이 없다.”며 “기술혁신을 통한 지역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R&D 지원 등 다양한 시책 개발에 힘쓰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