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의회(의장 이우청)가 4일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상권 회복을 위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황금시장에서 진행된 장보기 행사는 참여인원을 최소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였으며, 참여하지 않은 의원들은 관내 전통시장에서 개별로 장보기를 실시하여 전통시장 살리기에 동참할 예정이다.

이날 참여한 이우청 의장과 이선명 의원 및 의회사무국 직원들은 미리 구입한 김천사랑 상품권으로 설 제수용품, 선물 등을 구입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우청 김천시의회 의장은“코로나19 장기화로 전통시장 매출이 큰 폭으로 감소하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고충이 큰 상황”이라며 “올해는 코로나19를 극복해 시민들과 상인 여러분의 웃음소리가 넘치는 전통시장을 되찾을 수 있도록 김천시의회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