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 김천시장은 고유명절 설을 맞아 9일 화요일 소외계층과 사회복지시설을 직접 방문하여 설맞이 위문물품을 전달하면서 민생을 직접 챙겼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문인원 및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삼애원을 시작으로 임마누엘영육아원, 내마음요양원 등을 순차적으로 방문 위문하였다.

이번 위문에서는 사회복지시설 등 56개소에 백미, 생필품, 두유 등 시설에서 꼭 필요한 물품을 전달하였고, 소외계층 400세대에는 떡국떡과 소고기를 전달하였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설 명절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설 명절을 맞아 주변에 소외된 이웃 없이 모든 시민들이 행복하고 안전한 설을 보낼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 지원을 다하겠다. 힘든 상황이지만 마음만은 서로 정을 나눌 수 있는 따뜻하고 안전한 설을 보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