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속으로 증가하는 빈집의 효율적 관리 및 쾌적한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관내 전 지역에 전년도에 빈집 실태조사를 완료했다.

조사된 빈집은 농촌 또는 도심 내 빈집의 정보를 공유해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귀농, 귀촌 활성화 등에 도움이 되고자 정보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김천시에서는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구축한 빈집정보시스템(공가랑, https://gongga.lx.or.kr)을 활용한 사이트에 경북도 내 최초로 정보공개에 동의한 빈집 64호를 등록하였고, 빈집의 위치, 면적 등 기본정보, 건축물대장정보, 토지대장정보 등을 제공해 빈집정보의 활용가치를 높였다.

또한, 빈집정보시스템에 내 빈집의 공개를 원하는 경우에는 본인인증 후 본인의 빈집을 공개신청을 할 수 있다.

김천시 건축디자인과장(황상태)은 “빈집정보 서비스 제공으로 귀농귀촌 및 도시민들의 정착에 도움이 되는 자료로 활용되어 지역경제 살리기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