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 김천시장은 19일 김천시를 방문한 이영기 대구지방환경청장과 면담을 갖고, 3월 고농도 초미세먼지 발생에 대비해 의견을 나눴다.

이영기 청장은 이날 김천시 소각장을 방문,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시설운영 등 상황을 점검하고, 김천시의 적극적인 미세먼지 저감 노력을 당부하였으며, 김충섭 시장은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대비하여 특별점검 기간을 운영하고,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이행과제를 더욱 강화해 시행하는 등 총력 대응할 뜻을 밝혔다.

3월은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기정체 발생이 빈번해지는 등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높은 달이다. 총

이에 시는 특별점검 기간을 운영하여 대기배출 및 비산먼지 발생사업장을 상시 점검하고, 공공사업장 감축강화 등 저감조치를 상시 시행하고, 미세먼지 저감 살수차 확대 운영, 5등급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및 저감장치 부착사업 추진 등 분야별로 이행과제를 더욱 강화해 시행하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수도권 등에서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는 등 고농도 초미세먼지의 발생이 우려되는 상황인 만큼, 다방면으로 대응하여 미세먼지 감축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