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은 여성가족부가 주관한 ‘2020년 아이돌봄지원사업’ 평가에서 농촌지역 최고점을 얻어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인센티브를 받게 됐다.

이번 평가는 여성가족부가 전국의 서비스 제공기관 222곳 가운데 아이돌봄 서비스 제공 실적 및 아이돌보미 확충 우수 서비스 제공기관을 도시, 도농, 농촌 지역으로 구분해 전국에서 상위 2곳씩 선정됐다. 칠곡군은 아이돌보미 확충 분야에서 최고점을 얻어 농촌 분야 1위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서비스 제공기관인 지원센터에는 인센티브로 상품권(도농지역 각 100만원, 농촌지역 각 70만원)이 지급된다. 아이돌봄 서비스는 부모의 맞벌이 등으로 양육공백이 발생한 가정의 만 12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아이돌보미가 찾아가는 돌봄 서비스로 칠곡군에는 83명의 아이돌보미가 활동하고 있으며, 지난해 이용가구는 332가구이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여성과 아동이 언제 어디서나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차별 없는 맞춤 복지를 실현해 아이 키우기 좋은 칠곡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