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30일 김천시청 주차빌딩 준공식을 개최했다. 주차대수 310면의 주차빌딩 준공으로 시청사 주변 고질적인 주차문제가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준공식은 김충섭 김천시장, 이우청 시의회의장 등 15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테이프 커팅, 시설견학 순으로 간소하게 진행됐다.

김천시청 주차빌딩은 지속적으로 제기된 시청사 주변 주차장 부족문제를 해결하고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으로 나아가기 위해 민선7기 김충섭 시장의 우선 공약사항으로 선정하여 추진한 사업으로 총 사업비는 96억원이다.

연면적 8,214㎡로 5개층으로 조성된 주차빌딩은 지상2층 1,074㎡(325평)은 기존 사무실의 공간 협소로 인해 야기되었던 각종 민원 불편 사항을 개선하기 위해 사무실로 조성해 2월말 청렴감사실 이전을 시작으로 자원순환과, 원도심재생과, 도로철도과, 미래혁신전략과 5개 부서가 이전을 완료하여 업무 효율성을 높였고, 3층에서 5층까지는 7,140㎡(2,160평)로 주차대수 310면의 주차장으로 조성하였다.

현재 김천시청 주차장은 시청 전면 민원인 전용 100면, 직원 전용 100면, 이밖에 보건소 15면, 의회 청사 106면이 있으나, 주차장 부족에 따른 민원불편해소에는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신축된 주차빌딩을 직원전용으로 하고, 시청 전정의 주차장 200면을 민원인 전용으로 운영하여 민원인들의 접근성 및 이용편의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할 예정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주차빌딩 건립을 위해 그동안 주차불편을 감수해주신 시민여러분과 직원들에게 감사한다’며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내실 있는 행정으로 살기 좋은 김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하며 김천시청이 시민과 함께 성장하는 기관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을 부탁했다.

한편, 시청 전정 민원인 전용으로 운영될 주차장은 4월 초순경 차량의 대형화에 발맞추어 좁은 주차선(폭2.3m)을 넓게(폭2.5m∼2.7m) 재정비하여 시청사를 방문하는 민원인에게 보다 편리한 주차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