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최고의 특등사수들이 모였다 2020년 포획실적 전국 최고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감염확산방지를 위해 “ASF(아프리카돼지열병) 상시 포획단을 지난1일부터 내년 3월31일까지 운영 한다.

2020년도에는 야생멧돼지 2,500여마리를 잡아 전국에서 최고의 포획 성과를 거두어 환경부로부터 포획포상금 5억원 정도를 지급받았다.

ASF(아프리카돼지열병)상시 포획단은 총 41명으로 기동반 6명, 포획단 35명으로 5개반 5개 구역으로 나누어 포획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전반적인 운영방향 및 안전사고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포획 활동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총기 안전사고예방 및 유해야생동물 상황별 행동요령 등과 함께 야생동물 밀렵∙밀거래 단속 등의 내용도 교육하여 한건의 사건사고도 없는 모범 포획단이 될 수 있도록 진행한다.

운영에 앞서 읍면동 게시판 및 마을∙노인회관에도 비상연락망 및 안내 홍보물을 부착해 피해 주민이 포획단에게 즉시 연락 출동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었다.

특히 교육 현장에 김충섭 시장이 방문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농작물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고생하는 포획단의 노고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총기 사용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