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및 사례 중심 연구활동 지속 전개

칠곡군의회(의장 장세학) 아동미래연구회(대표 한향숙)가 4월 월례회 일정으로, 8일 『경북서부아동보호전문기관』(구미시 소재)을 방문 현장 및 사례 중심의 연구활동을 이어갔다.

이날 방문은 지난 3월 월례회의‘아동보호체계 지원 연구에 대한 용역’ 착수보고회에 이어진 활동으로, 아동학대 위기개입․심리치료․아동학대예방사업 및 아동권리교육 등 아동보호 전문기관의 역할에 대해 내용을 담당자에게 들었다.

이어서, 2020년 기준 칠곡군 내 아동학대 주요 현황과 사례를 통해 쉼터, 일시보호시설 및 전담인력 확충, 부모교육 및 지역사회 공동 대응의 필요성 등에 대해 토론했다.

한편『경북서부아동보호전문기관』은 구미, 김천, 상주, 고령, 성주, 칠곡을 관할하여 24시간 아동학대 신고접수, 현장조사 및 사례관리를 통해 아동을 보호하는 기관으로 2005년 개소해 운영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