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시장 장세용)는 13일 농업기술센터에서 농업인 대표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 건립 사업설명회』를 가졌다.

이번 설명회는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의 필요성과 현재까지 추진상황, 건립개요, 향후 추진 일정에 대해 알리고, 농업인 공동이용시설인 만큼 농업인들의 실질적인 의견을 적극 수렴해 설계에 반영하고자 마련되었다.

구미시는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를 농산물 가공기술의 전진기지로 육성하고 농산물 가공기술의 효율적 이전, 공동기기 지원으로 농업인의 농외소득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며, 식품안전관리(HACCP) 인증을 취득하여 식품 안정성을 확보하고 마케팅 경쟁력을 갖출 예정이다.

단, 구미시 농업기술센터는 소비자가 믿고 찾을 수 있는 안전한 먹거리 생산을 위해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 이용 자격을 ‘농산물 가공기술교육을 수료한 자’로 제한한다는 점을 당부하고 있다.

장상용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아이디어를 가진 농업인들이 공동 가공시설을 이용하여 시제품을 개발하고, 상품화함으로써 사업 실패율을 줄이도록 지원하고, 체계적인 가공창업프로그램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