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시나 동사무소(행정지원센터)에 서류나 문의를 할려고 하면 어느 부서 혹은 담당을 만나 문의니 싱담을 받아야 할지 막막할 때가 한 두번이 아닌 경우를 경험하게 된다.

이에 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는 이같은 민원인을 위해 지난 13일부터 전 읍면동 및 사업소에「Happy together 김천」둥실 둥실 친절담당관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둥실둥실 친절담당관제’는 사무실을 방문했을 때 업무 담당자를 모르거나 단순 문의를 위해 입구에서 서성이는 민원인이 부담없이 문의할 수 있는 소통 창구가 되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민원인이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친절담당관 자리에 풍선을 비치하고 어깨띠를 착용하여 근무하면서 단순 업무 처리, 담당자 안내, 담당자 부재시 대기장소 안내 등을 담당할 예정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친절이야말로 시 행정업무의 제1 경쟁력이다. 시민에게 친절과 미소로 먼저 다가간다면 신뢰받는 김천시청, 소통하는 김천시청으로 평가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Happy together 김천」운동 : 친절·질서·청결 등 선진 시민의식 함양으로 김천시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한 김천시 역점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