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중화장실 일제점검 및 민간개방화장실 안내표지판 설치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제102회 전국체전 및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을 대비해 우리시를 찾는 선수, 관광객들에게 청결하고 깨끗한 공중화장실을 제공하고, 깔끔한 도시 이미지를 제고코자, 오는 5월 3일부터 3개월간에 걸쳐, 관내 공중화장실 일제 점검을 시행한다.

4인 2조로 점검반을 편성하여 추진하며, 주요 점검 내용으로는 공중화장실 위생상태, 시설물 파손여부, 담당관리인 현황 파악 등이고, 이용객 편의 제고방안으로 주요경기장 화장실 안내표지판 정비 및 찾기 쉬운 공중화장실 환경 조성 여부도 확인하며, 그 밖에 휴지통 없는 화장실 홍보도 병행할 예정이다.

향후 점검결과에 대해 관리부서로 통보하여 위생불량 및 시설파손 등에 대해서는 빠른 시일내 보수․정비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3월, 전국체전으로 우리시를 찾는 선수, 관광객들이 쉽게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화장실 38곳에 안내 표지판을 새로이 제작‧설치 완료하였다.

우준수 환경보전과장은“전국체전으로 구미를 방문하는 손님들에게 쾌적하고 깨끗한 화장실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공중화장실을 이용하는 시민들께서도 선진 화장실 문화정착을 위해 다같이 노력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