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 화물차 차고지 조성사업 추진에 박차

구미시(시장 장세용)가 3일 14시 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시의원, 관련 부서장 등 15여 명이 참석해「공영 화물차 차고지 입지분석 및 타당성 조사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공영 화물차고지 연구용역은 2021년 2월부터 9월까지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용역을 통해 구미시 화물차 통행량 등 현황조사를 바탕으로 화물차고지 수요예측 및 규모산정, 후보별 입지여건 분석을 통해 적정 입지를 선정하기 위한 자리다.

이번 중간보고회 이후 관련 부서 등의 의견을 수렴 사업 타당성을 분석하고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최종 보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이번 용역을 통해 최적의 입지를 선정하여 화물차 불법 주차 문제를 해소하고, 화물운수종사자들의 주차 편의를 증진시킬 수 있도록 용역 수행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구미시는 공영 차고지 조성전까지 화물차 주차 수요 대체를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올해 2월까지 오태동과 고아읍에 임시 화물차 주차장을 조성해 운영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