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은 4일 ‘제17회 칠곡군 자랑스러운 군민상’수상자를 발표했다.

올해의 군민상 수상자로는 △지역사회발전 부문 정대원(68·지천면) △교육문화체육 부문 김영우(70·약목면) △사회복지 부문 임의도(77·동명면) △지역경제 활성화 부문 김철곤(64·왜관읍) △환경보전 및 지역사회안정 부문 장춘화(61·석적읍)씨가 선정됐다.

특별상 부문에는 ‘칠곡할매 글꼴’제작에 기여해 지역 브랜드 가치 향상에 기여한‘칠곡할매 글꼴 늘배움학교 학생(단체)’이 선정됐다.

군은 2004년 부터 군의 명예를 드높인 공로자를 그 해의‘자랑스러운 군민상’수상자로 선정해 5월 7일 칠곡군민의 날 기념행사에서 시상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칠곡군민의 날 행사’를 취소함에 따라 군민상 시상은 6월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칠곡군 관계자는“군민상의 권위와 전통에 걸맞게 엄격한 심사를 통해 선발했다”며“이번 수상을 계기로 사회공헌 활동 활성화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군민에게 희망을 전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