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내수영장, 국민체육센터, 사명대사공원, 시립박물관

김천시 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재광)이 지역 코로나 확진자 급증에 따른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시설관리공단에서 위탁 운영 중인 시설에 대해 14일부터 임시 휴장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대상 시설은 사명대사공원 실내공간(건강문화원,한복체험관,여행자센터,평화의 탑 등) 및 시립박물관(세계도자기박물관 포함)과 체육시설인 실내수영장, 국민체육센터로 공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시설 전체에 해당하며 김천시에서 운영하고 있는 공공시설과 함께 휴장한다.

김재광 공단 이사장은 “지역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김천시와 협의하여 운영시설을 휴장하게 되었는데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인만큼 양해를 부탁드리며, 사전 예약자에 대하여 별도 연락을 하는 등 갑작스러운 휴장으로 인해 이용객들이 겪는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신속히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휴장 기간 동안 각 시설 내부는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며, 운영 재개 시점은 지역 코로나 확산 추이를 살펴보면서 김천시와 협의하여 결정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