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2021년 상반기 맛깔친 우수음식점 지정증을 14일 부곡동 ‘복터진집’ 식당에서 김천의 맛과 멋을 담고 있으면서 “Happy together 김천” 운동을 모범적으로 실천하는 “김천시 맛·깔·친(맛있고 깔끔하고 친절한 업소) 우수음식점” 5개소를 선정하여 지정서를 수여하였다.

“맛·깔·친 우수음식점” 은 지역 대표 음식점 발굴을 위한 김천시 자체사업으로 우수 음식점 지정 기준에 따라 서면평가와 전문위원이 참가한 2차 현장심사를 통하여 최종 선정되었다.

선정기준으로 맛의 대중성, 메뉴의 전문성 및 차별화, 식재료의 신선도, 영업장 청결상태, 종사자의 친절도이며, 2021년 상반기에는 부곡동 복터진집, 율곡동 봉쁠라, 봉산면 추풍령휴게소(서울)한식/양식, 교동 연향, 신음동 조선대반점이 선정되어 인증서 수여와 현판 지원, 위생용품 구입 및 업소 시설보수 지원 등 200만원 상당의 재정지원의 혜택과 맛집 책자, 온라인매체 표출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수여식에서 이창재부시장은 ‘Happay together 김천의 실천을 위해서 친절, 질서, 청결을 모범적으로 실천하면서 음식에 맛과 멋을 담은 음식점을 선정했다. 맛·깔·친 음식점 지정을 통해 지역의 대표음식점으로 발굴·육성되고 우리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음식관광 콘텐츠로 활용할 계획이므로 김천시 대표음식점이라는 소명을 갖고 명성 유지에 최선을 다해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