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식 의원, 구미시 지역 특별교부금 13억 확보

미래통합당 김영식 의원(경북 구미시을)은 5일, 경북 구미 지역의 현안 해결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 13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김영식 의원에 따르면 2021년 준공예정인 경부고속도로 북구미IC(선기동) 진입도로 개설공사에 예산 6억원, 인노천의 하천재해 예방사업에 7억원의 행안부 특별교부금이 지원될 예정이다.

북구미IC 진입도로가 만들어지면, 구미지역의 고속도로 접근성이 높아져 물류비용 절감과 주민들의 교통편의 증진에 크게 이바지할 전망이다.

아울러, 최근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전국적으로 발생하면서 구미지역에서도 취약지역인 인노천의 하천재해 발생 우려가 커진 상황이다. 이에 김영식의원은 이 하천재해 예방사업을 통해 고아읍 원호리 ~ 괴평리 지역 인근 13,000명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영식 의원은 “구미시의 발전과 주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특교 확보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더 안전하고 살기 좋은 구미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