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3일 한전기술 전정에서 김천자두 특별판촉행사 진행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오는 3일 한국전력기술 전정에서 김천자두 특별판촉행사를 개최한다.

공판장에서 경매를 기다리고 있는 김천자두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사회 감염에 대한 우려로 2020년 김천자두포도축제를 불가피하게 취소하면서 그 일환으로 김천자두 특별판촉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이번 행사로 우리 지역 우수 농산물을 홍보하고 농산물 직거래를 활성화하여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김천자두 대표 품종인 ‘후무사’ 출하전 우리지역 60% 이상을 점하고 있는 ‘대석’품종에 대한 소비를 유도하여 자두 생산농가의 판로확보및 가격지지와 함께 소비자들에게 이미지를 제고하는 등의 효과를 나타낸다.

김천시는 김천자두 특별판촉행사에서 자두(대석) 3KG을 1만2천원에 구입 할 수 있으며, 현장 구매자에 한해 소포장 자두(800g)을 추가로 받을수 있다고 밝혔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행사는 축제의 일환으로 김천시와 혁신도시 공공기관, 자두재배농가 모두의 상생협력을 위한 행사로 자리매김 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김천시가 상생협력하며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