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 국비 45억원 확보

어린이(가족) 특화 생활SOC사업 추진을 위해 주민의견 수렴 추진

김천시(김충섭 시장)는 어린이(가족) 특화 생활SOC사업 추진 예산확보를 위해 국토부, 기재부 등 관련기관을 적극 방문한 결과 혁신도시 정주여건개선사업으로 45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이번 예산은 특히 어린이 관련 시설에 특화하여 추진될 예정으로 구체적인 사업방향 및 시설 규모 등에 대해서는 실질 수요자인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 “현재 정부가 검토 중인 혁신도시 시즌2 추진과 연계해 김천혁신도시가 新지역 성장거점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는 정주여건 개선, 혁신도시 내 기업유치, 지역인재채용 활성화가 필요하다.”라며 이러한 시책들의 성공적인 추진을 통해 “김천혁신도시가 명품혁신도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공공기관과 다양한 분야에서 상생협력방안을 논의하여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 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