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시장과 중앙시장 연결 횡단차도 순조롭게 진행

2019년 12월 착공한 김천시 황금동 횡단차도 개설 공사가 현재 순조롭게 진행 중에 있다.

현재 열차를 통과시키면서 시행중인 본 사업에서 가장 중요한 공정인 철로 하부 보강 공사를 진행 중에 있다. 본 공정이 완료되면 사업 추진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천의 대표적인 전통시장이 황금시장과 중앙시장을 연결하는 횡단차도는 용파사거리에서 한신아파트 방면 경부선 철로에 총사업비 43억원을 투입하여 연장 20m, 높이 2.5m, 왕복 2차선(인도포함)으로 2021년 하반기 완료될 예정이다.

김천시 관계자는 ‘지하차도가 개통되면 지역주민들의 통행불편 해소와 단절된 중앙시장과 황금시장의 연계로 지역경제발전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