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지역 제조업체 추석 휴무평균 5일

김천상의(회장 김정호)가 조사한 금년도에 추석휴무를 실시하는 업체 60개 중 53개 업체가 5일간(토·일 포함)의 추석휴무를 실시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 ‘3일’ 1개업체, ‘4일’ 1개업체, ‘5일’ 1개업체, ‘6일’ 3개업체, ‘7일’ 1개업체, ‘11일’ 1개업체 >

추석휴무기간동안 공장가동을 중지하고 전체 근로자가 휴무를 실시하는 업체는 45개 업체(75.0%), 공장설비 특성상 또는 거래처 납품을 위해 현장을 계속 가동하는 업체는 15개 업체(25.0%)로 조사됐다.

종업원들의 최대 관심사인 추석상여금은 33개 업체(55.0%)가 지급할 계획이며, 지급형태는 정기상여금 형태 또는 귀향비 명목으로 일정금액이 지급될 예정이다.

이는 코로나-19로 기업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한가위를 맞아 근로자들의 사기진작을 위해 예년수준의 상여금을 지급한다.

추석상여금을 정률로 지급예정인 업체의 상여금 지급률은 25%∼100%로 다양했으며, 평균지급률은 63.4%로 나타났다.

정액 지급예정인 업체는 상여금 지급금액이 20만원∼80만원이며 응답업체 평균액은 45만원이다.

반면, 연봉제 또는 경기상황에 따라 지급하지 않는 기업이 22개 업체(36.7%)이며, 지급여부를 결정하지 않은곳도 5개 업체(8.3%)로 조사됐다.

그리고 추석선물을 제공하는 업체는 54개 업체(90.0%)로 주로 3만원∼5만원대의 실속형이다고 답했다.

일부 사업장은 근로자들의 편의를 위해 추석선물로 복지포인트, 온누리상품권, 김천사랑상품권 등을 제공하는 곳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