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는 6일 오후 3시부터 5시30분까지 해평면 복지회관에서 현재 추진 중인 「낙동강유역 통합물관리 방안마련 연구용역」에 대하여 구미지역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환경부에 따르면 설명회를 1차에는 구미반추위 및 민관협의회 위원들을 대상으로, 2차로는 해평면 등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실시할 것 이라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용역안에 대한 기본방향, 수질개선대책, 상류 물이용다변화(안), 지역주민 지원방안 등에 대한 설명과 논의를 통해서 주민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낙동강유역 통합물관리 방안마련 연구용역」은 낙동강 물 문제 해소를 위해 환경부에서 지난해 3월말에 용역을 착수하여 현재까지 진행 중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