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령면 덕촌2리 오윤환씨가 동절기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직접 농사지은 햅쌀 20㎏ 10포를 지난 12일 개령면사무소에 기탁했다.

오씨는 2005년부터 16년간 매해 쌀 10포씩을 꾸준히 기탁해 온 개령면 주민이다. 그는“코로나로 어려움이 더해진 어르신들과 이웃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주변 이웃을 도우며 살고 싶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