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와 평화·황금시장 상인회에서는 25일 장날을 맞아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상인 및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평화·황금시장 일원 마스크 착용 집중 계도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계도 활동은「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49조(감염병의 예방조치)」개정에 따른 마스크 착용 의무화 이행 여부를 점검하고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하는 등 서민 생계의 최일선인 전통시장 상인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한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실시되었다.

김천시 일자리경제과 직원과 평화·황금시장 상인회 임원진들은 이른 아침부터 시장 입구 및 골목 구석구석을 돌며 올바른 마스크 착용 방법을 안내하고 개인 위생관리 등 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김한규 평화시장 상인회장과 최진영 황금시장 상인회장은 “장날을 맞아 김천시에서 이렇게 직접 관심을 가져주고 예방활동을 펼쳐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리며, 상인회 자체적으로도 마스크 착용 및 방역수칙 준수에 관한 지속적인 안내 방송 및 계도활동을 실시하여 안전한 시장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우원 일자리경제과장은 “지역 내 코로나19 재확산이라는 절체절명의 위기 상황을 극복하고 우리의 소중한 일상을 지키기 위해 마스크 착용은 선택이 아닌 필수며, 이를 실천하는 선진 시민 의식의 발현이 무엇보다 필요한 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