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 원장 이창재 ) 은 소속 국립김천치유의숲 ( 센터장 박창은 )은 연말을 맞이하여 코로나19 바이러스 대응 최접점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해 산림복지 체험키트(KIT)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나만의 힐링 숲'(프로그램명)은 치유의숲에서 제공하는 키트와 영상을 통해 집에서 스스로 나만의 반려식물을 만들어볼 수 있는 비대면 산림치유 프로그램으로써 복권기금 녹색자금으로 지원되는 숲체험교육사업이다.

코로나19확산에 따라 산림복지 혜택을 자유롭게 누리지 못하고 최전방에서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어 코로나로 인해 지친 심신을 위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박창은 센터장은 “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굉장히 지쳐있을 의료진에게 이번 비대면 체험 활동을 통해 조금이나마 일상생활의 활력소를 찾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 며 “앞으로도 더 많은 의료진, 나아가 대국민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