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의 확산세가 지속되면서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가운데 지역 마스크 제조업체들로 구성된 경북 마스크 협동조합창립총회 지난 10일 16시 구미비즈니스지원센터 대회의실에서 마스크 제조 기업 대표 및 임원진 30여명이 모인 가운데 개최됐다.

『경북마스크 협동조합』은 지역 마스크 제조업체들로 구성된 『구미 마스크 제조업체 협의회』에서 최근 마스크 공급과잉으로 제조업체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판로개척 문제에 공동 대응하고 경영 노하우를 공유함으로써 상생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설립 결정됐다.

이날 창립총회에서 17개 참석업체가 협력하기로 뜻을 모아 사업계획서 승인, 정관 의결, 이사장 선출 등의 절차를 거쳐 이사회가 구성되었고 앞으로 이사회를 중심으로 구체적인 조합설립 및 향후 관련 사업 진행을 위한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조합의 초대 이사장으로 선출된 최상관 ㈜아성 대표는 “앞으로 조합원과 활발한 교류를 통해 유기적인 네크워크를 구성하여 판로문제에 적극 대응함으로써 지역 마스크 제조 산업 발전에 일조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