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소년수련원(원장 조경래)이 지난 17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지역주민과

사회복지시설에 위문물품을 전달했다.

청소년수련원은 지난 9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한 김천황금시장을 방문해 지역주민과 사회복지시설에 과일 60상자를 전달했다.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도움과 동시에 비대면으로 아포읍 대성리 가정과 장애인보호시설인 김천 성요셉마을, 구미 달팽이모자원에 각각 나누었다.

또한 아름다운 대성리 마을의 4계 사진 50여장도 지역주민들에게 나누어 큰 호응을 얻었다.

경북도청소년수련원 조경래 원장은 “연말연시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전직원이 솔선수범해 따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어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지역민과 우리 수련원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