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개발공사(사장 안종록)가 지난달 28일 이웃돕기성금 3백만 원을 북삼읍사무소에 기탁했다.

안종록 사장은 “힘든 시기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조그마한 도움이라도 드리고자 임직원들이 기쁜 마음으로 심시일반 힘을 보탰다”며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경상북도개발공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경상북도개발공사는 지난해 희망2020 나눔캠페인에도 성금 4백만 원을 기탁하는 등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