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는 12일 시청 접견실에서 2020년 모범소상공인 부문 정부포상 전수식을 가졌다.

수상자는 김천 부일산채식당 박복순 대표(전 외식업김천시지부장)로 소상공인 인식개선 기여도와 사회공헌활동 및 고객만족도에 큰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도 모범소상공인 부문 대통령표창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박복순 대표는 김천시 대항면 소재하는 부일식당을 운영하며 고객친절 서비스, 위생수준 향상에 기여하는 등 Happy together 김천 운동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으며, 그리고 향토음식 요리자랑대회 대상, ‘김천시 제16회 식품안전의 날 도시자 표창’,‘홀몸어르신 반찬나눔사업’에 참여하는 등 많은 수상과 사회공헌 공로를 인정받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와중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에 많은 공헌을 해주신 박복순 대표님께 수상의 쾌거를 이룬데 대해 감사와 축하의 말씀을 전한다”며, 우리시에서도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들을 위한 다양한 정책적 수단을 강구하여 이번위기를 잘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