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회사 특수개발(대표 오장호)는 지난 21일 김천시청을 방문하여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300만원의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했다.

오장호 대표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 이지만 우리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소외받지 않기를 바라며 성금을 전달하게 되었다. 앞으로도 나눔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탁된 성금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추운 겨울을 힘들게 보내고 있을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다양한 사업으로 지원될 예정이다.